2020.03.29 (일)

  • 맑음속초9.8℃
  • 맑음15.3℃
  • 구름조금철원14.4℃
  • 맑음동두천15.4℃
  • 맑음파주13.4℃
  • 구름많음대관령5.0℃
  • 구름조금백령도8.3℃
  • 구름많음북강릉8.8℃
  • 구름조금강릉10.1℃
  • 구름많음동해8.3℃
  • 맑음서울14.8℃
  • 구름많음인천12.6℃
  • 구름많음원주14.9℃
  • 맑음울릉도6.4℃
  • 구름조금수원13.4℃
  • 구름많음영월12.9℃
  • 구름많음충주14.3℃
  • 구름많음서산12.0℃
  • 구름많음울진9.0℃
  • 구름많음청주15.1℃
  • 흐림대전15.8℃
  • 구름많음추풍령12.3℃
  • 흐림안동10.9℃
  • 구름많음상주13.5℃
  • 흐림포항10.0℃
  • 흐림군산9.8℃
  • 흐림대구11.6℃
  • 흐림전주11.1℃
  • 흐림울산9.9℃
  • 흐림창원11.2℃
  • 흐림광주12.4℃
  • 흐림부산11.4℃
  • 흐림통영12.5℃
  • 흐림목포9.5℃
  • 구름많음여수12.4℃
  • 흐림흑산도7.7℃
  • 흐림완도12.1℃
  • 흐림고창9.6℃
  • 흐림순천12.6℃
  • 구름많음홍성(예)11.7℃
  • 흐림제주12.5℃
  • 흐림고산12.4℃
  • 흐림성산12.3℃
  • 흐림서귀포12.8℃
  • 흐림진주13.0℃
  • 구름조금강화12.1℃
  • 구름조금양평15.0℃
  • 구름많음이천15.2℃
  • 맑음인제14.6℃
  • 구름조금홍천16.4℃
  • 흐림태백4.5℃
  • 구름많음정선군11.7℃
  • 구름많음제천13.1℃
  • 구름많음보은13.7℃
  • 구름많음천안15.0℃
  • 구름많음보령9.3℃
  • 흐림부여12.5℃
  • 구름많음금산14.2℃
  • 흐림14.7℃
  • 흐림부안10.3℃
  • 구름많음임실11.4℃
  • 흐림정읍9.8℃
  • 흐림남원14.9℃
  • 구름많음장수12.9℃
  • 흐림고창군10.0℃
  • 흐림영광군9.6℃
  • 흐림김해시11.6℃
  • 흐림순창군14.0℃
  • 흐림북창원12.7℃
  • 흐림양산시12.1℃
  • 흐림보성군12.9℃
  • 흐림강진군12.3℃
  • 흐림장흥12.4℃
  • 흐림해남11.7℃
  • 흐림고흥11.6℃
  • 흐림의령군14.4℃
  • 흐림함양군14.6℃
  • 흐림광양시13.1℃
  • 흐림진도군12.0℃
  • 흐림봉화8.7℃
  • 흐림영주11.4℃
  • 구름많음문경12.5℃
  • 흐림청송군8.9℃
  • 흐림영덕9.1℃
  • 구름많음의성11.9℃
  • 구름많음구미14.1℃
  • 흐림영천10.5℃
  • 흐림경주시10.1℃
  • 흐림거창13.7℃
  • 흐림합천14.7℃
  • 흐림밀양13.2℃
  • 흐림산청14.1℃
  • 흐림거제12.0℃
  • 흐림남해12.7℃
울산시립교향악단 ‘마스터피스 시리즈 6’개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립교향악단 ‘마스터피스 시리즈 6’개최

15일, 피아니스트 듀오 ‘베를린스카야’ & ‘안셀레’협연

울산시립교향악단의 제208회 정기연주 ‘마스터피스 시리즈 6’ 공연이 11월 15일 오후 8시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무대에서 펼쳐진다.
시립교향악단의 2019년 마지막 정기연주회로 마련된 이번 연주는 예술감독 겸 지휘자인 ‘니콜라이 알렉세예프’ 지휘와 듀오 피아니스트 ‘베를린스카야’와 ‘안셀레’의 협연으로 꾸며진다.
이날 공연은 라벨의 ‘어릿광대의 아침 노래’로 화려하게 막을 연다. 스페인풍의 리듬이 돋보이는 이 곡은 1905년에 작곡된 피아노곡 ‘거울’에 수록된 4번째 곡을 1918년 관현악곡으로 편곡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어서 협주되는 곡은 풀랑크의 ‘두 대의 피아노를 위한 협주곡 라단조’로 매력적인 선율, 판타지의 풍부한 화성과 조성이 뛰어난 작품이다.
특히 프랑스 상송 같은 분위기와 쾌활한 피아노 선율이 아름답게 펼쳐진다.
협연자로 나서는 피아니스트 ‘베를린스카야’와 ‘안셀레’는 듀오이자 솔리스트로서 러시아와 프랑스를 대표하는 피아니스트들이다.
두 대의 피아노와 네 개의 손으로 하나의 레퍼토리를 만드는 탁월한 능력과 풍부한 해석력으로 이미 유럽의 수많은 연주회를 통해 그 실력과 인기를 검증 받았다.
듀오 피아니스트로 스위스의 ‘게슈타트 뮤지컬 축제’ 러시아의 ‘12월의 밤 축제’를 비롯해 상트페테르부르크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프라이부르크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등 유수의 오케스트라와 협연했다.
이번 공연에서 눈을 뗄 수 없는 화려한 피아노 기교를 선보일 예정이다.
휴식 이후 연주되는 프로코피예프의 ‘교향곡 제3번 다단조’는 프로코피예프의 9년간의 유럽 시절에 나온 작품들 중 최상으로 손꼽힌다.
특히, 7년에 걸쳐 작곡한 오페라 ‘불의 천사’ 중 발췌된 부분이 파리에서 큰 인기를 얻게 되자 이를 주제로 탄생한 이 교향곡은 오히려 오페라보다도 더 세밀하게 표현된 부분이 많다.
휘몰아치는 현악기들의 응집력과 중세적인 신비한 음률, 가슴에 품고 있던 슬픔과 고통을 금관 악기들의 어울림으로 풀어내고 있다.
공연 입장료는 알(R)석 2만 원, 에스(S)석 1만 5,000원 에이(A)석 1만 원이며, 회관 회원 30%, 단체는 20%, 학생(초․중․고) 및 청소년증 소지자는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예매 및 공연 문의는 울산문화예술회관 누리집(http://ucac.ulsan.go.kr/) 또는 전화(052-275-9623~8)로 하면 된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